19번째 확진자는 성형외과 의사? 싱가포르 컨퍼런스 한국 참석자는 총 4명

19번째 확진자는 송파 헬리오시티 거주중인 성형외과 의사? No!

질병관리본부에서 공식 발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9번째 확진자가

성형외과 의사라는 소문이 돌았지만

사실이 아니라고 합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는 2월 6일 브리핑에서

19번째 환자의 직업은

성형외과 의사가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19번째 확진자가

서울 송파구 헬리오시티에 거주하는

성형외과 의사라는 소문이 퍼졌다고 하는데요.



이 환자는 36세 한국인 남성으로 

앞서 17번째 확진자(37세 남성, 한국인)와

같은 콘퍼런스에 참석하기 위해

지난달 1월 18일 ~ 1월 23일 싱가포르를

방문했습니다. 



귀국 후 콘퍼런스에 참석자 중 

말레이시아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통보를 받고 지역 보건소로 연락해 

2월 4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2월 5일 17번째 확진자가 된 이후

시행한 검사에서 양성으로 판명됐습니다.



17번째 환자는 38세 한국인 남성으로

컨퍼런스 참석 차 싱가포르를 방문한 뒤

1월 24일 한국으로 돌아왔습니다.

 

19번째 환자와 같이

말레이시아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이후 발열 등 증상이 있어

한양대학교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았지만

일반진료를 받았으며

2월 5일 확진돼 명지병원에

격리 입원된 상태입니다.

 

17번째 확진자와 19번째 확진자가 다녀온

싱가포르 컨퍼런스에 참석한 한국인은

현재까지 4명으로 파악된다고 하며

이중 3명이 국내에 체류 중입니다.



싱가포르 정부 발표에 의하면

그랜드하얏트에서 개최됐던 회사에서

109명 정도가 참가한 비즈니스 미팅이었다고 합니다.

 

질병관리본부는 계속 정보가 업데이트 되고 있고

국내 참석자를 3명으로 확인하고 있었다가

다른 국가에서 싱가포르로 온

한국인이 또 있었다며

국내 참석자 총 4명 중

국내 체류자는 3명이다고 덧붙여 전했습니다.

 

어떤 컨퍼런스였는지 밝혀주었으면 하는데요.

해당 컨퍼런스 참석 4명의 한국인 중

국내에 입국한 체류자는 총 3명인데

그 중에 2명은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로 판명이 되었으니...

자연스레 남은 한 명의 확진 여부가

궁금해 집니다.

 

질변관리본부에서 빨리

해당 내용을 발표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