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참 전에 블랙핑크의 제니가 입은 옷이지만

아직까지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는 크롭티입니다.

민트색의 상큼한 색깔이고 기장이 길지 않습니다.

블랙핑크의 제니 또한 일본 여행 중에

중고매장을 돌아다니다가 구입한 옷이라고 합니다.

새상품은 사기 힘든 거라는 의미겠죠?

 

 

 

저는 작년 여름에 인터넷 쇼핑몰에서 판매하길래

크롭티를 사봤는데요.

사실 질은 좋지 않은 것 같아요.

쫀쫀한 느낌이라기 보다는

옷이 흐물거리는 느낌이랍니다.

그래도 아쉬운 마음에 휴가지에서는

가끔씩 입어보고 있어요.

 

 

 

여기까지는 비루한 저의 착장이었고

블랙핑크 제니의 크롭티 착장샷을 봐볼까요?

제니를 보면 천상 연예인을 할 수밖에 없는

얼굴과 몸매란 게 늘 느껴집니다.

얼굴은 너무 작은데 팔이랑 다리는 길고

허리는 대박 얇아서...

어떤 옷이든지 명품급으로 소화해버리는 게

제니의 가장 큰 매력인 것 같습니다.

 

 

 

저도 이 핏을 살려보겠다며

열심히 흉곽을 줄이는 운동을 하고 있답니다.

제니의 10분의 1만 닮아도 좋겠습니다

 

+ Recent posts